전국교수노동조합

공지사항/언론보도

교수노조소식 제67호-6월 16일

작성일 : 2009-06-17
작성자 : kpu
조회 : 7901
추천 : 0

2009년 6월 16일(67호)

[활동1] 소득연계학자금 융자특별법 제정을 위한 공청회 - 6월 9일

6월 9일(화) 오후 1시 30분 국회의원회관 소회의실에서는 국회의원 임해규, 한국대학교육협의회,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공동 주최로 “소득연계학자금 융자특별법제정을 위한 공청회”가 열렸다.

김진영(건국대 경제학과) 교수의 주제 발표와 함께, 교수노조 강남훈 부위원장, 학생대표 등 5명이 토론자로 참석하여 위의 법 제정을 위한 토론을 3시간가량 진행하였다.

토론에 참석한 모든 패널들은 기본적으로 소득연계학자금 융자제도에 찬성하였고, 특히 강남훈 부위원장은 지금의 학자금융자제도 문제점을 지적하고 국채를 발행한다면 지금 당장 실행도 가능한 법이라는 견해를 피력했다.

또 강남훈 부위원장을 비롯하여 학생대표로 참석한 한국외국어대학 총학생회장(추성호)등은 이 법안의 보완할 점등을 지적하기도 하였다.

[법안 내용은 옆 바로가기 버튼 클릭]

[활동2] 6.10 민중항쟁 22주년 기념식 및 범국민문화제 - 6월 10일

6월 10일 오전 12시 성공회대성당에는 6.10항쟁 기념식이 열렸다.

참가자들은 용산참사와 택배노동자의 죽음 전 대통령의 서거와 통일 운동을 위해 평생을 살아간 강희남 목사의 자결에 이르기 까지 정부의 잘못된 시책으로 수많은 사람들이 죽음으로 항거하고 있는 현실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높였다.

22년 전 6월 10일 “호헌철폐 독재타도!”를 외쳤던 수많은 사람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작금의 현실을 개탄하고 이명박 정부의 반성을 촉구했다.

행사가 끝난 뒤 교수노조 조합원들은 저녁 7시부터 서울광장에서 열린 범국민대회에 참석해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추모제와 민주주의 회복을 염원하는 문화제에 함께 했다.

전체 내용

[활동3] 쌍용차 해결을 촉구하는 사회각계 대정부 건의문 발표 기자회견 - 6월 11일

6월 11일 목요일 오전 10시 30분 정부청사 앞에서는 쌍용자동차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사회각계 대정부건의 발표 기자회견이 진행되었다.

시민사회, 종교, 농민, 법률, 문화, 학생, 언론, 학자, 정치계 등 각계를 망라한 참석자들은 쌍용차의 사태는 정부가 나서서 해결해야 하는 문제라는 점을 강조하였다.

김한성 위원장은 쌍용차 문제로 인해 노동자들의 아이들이 교육을 받지 못하게 될 수 있다는 점을 걱정하며 연설을 이어갔으며, 참석자들은 공적자금 투입, 구조조정 반대, 공권력 투입 반대를 외쳤다.

전체 내용

[공지1] 경북과학대 비리재단 규탄 집회에 참여해주세요!

■ 일 시 : 2009년 6월 24일(수) 오후 2시
■ 장 소 : 경북과학대 앞 (동대구역 1시 출발)
■ 문 의 : 교수노조 사무국(02-871-8706)

공중파 시사프로 기획취재에 맞춰 경북과학대 앞 집회를 계획하고 있습니다.

같은 날 오전 11시 동대구역 인근에서 상임집행위원회를 마친 뒤 1시에 왜관행 기차를 타고 경북과학대로 향할 예정입니다.

경북과학대 투쟁 승리를 위해 많은 분들이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.

주간 뉴스

조선대 범대위 "정이사 쟁취 전력투구" | 연합뉴스 | 2009.6.14

구(舊) 경영진 배제, 대학설립 정신구현, 5.18 항쟁 계승 ,민주적 가치실현 등 4대 원칙을 큰 틀에서 동의

주식투자 사립대 줄줄이 '낭패' | 경기일보 | 2009.6.15

재무·회계기준의 투명성 제고차원에서 대학들의 적립금 운영 현황 공개제도 정착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

[도민시론]교육세 폐지에 대한 우려 | 경남도민일보 | 2009.6.15

교육 재정을 위한 최소한의 안전판인 교육세가 폐지됨으로 인해 교육 재정 운영의 가변성이 커진다는 점

대학교원 재임용 탈락심사, 교과부 특위는 합헌 | 파이낸셜뉴스 | 2009.6.16

학교법인 구성원과 교원 모두에게 진입기회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교원지위법정주의에 위배되지 않는다

충남대 ´정원탄력제´ 논란 속 지역 첫 도입 | 대전일보 | 2009.6.16

등록금 수입이나 취업률, 논문실적 등 평가지표에 따라 학과별·전공별로 감축 여부가 결정되는 셈